김 위원장은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"45개 대기업에 대한 조사 결과 일감몰아주기 혐의가 꽤 많이 드러났다"며 "가을 이전에 직권조사를 실시할 계획" 이라고 밝혔습니다.